• 최종편집 2024-05-25(토)
 

지상군 투입 임박했나

유엔 ", 24시간 내 가자시티 

주민 110만명 남쪽 이동 통보"

 

이스라엘.jpg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와 이스라엘의 충돌 엿새째인 1012(현지시간) 가자지구 중심 도시 가자시티에서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연기가 치솟고 있다. [사진=AFP·연합뉴스]

 

[대한안전신문 박동명 기자] 이스라엘이 조만간 가자지구에 지상군을 투입할 것이란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이스라엘군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주민 110만명에게 앞으로 24시간 내에 가자지구 남쪽으로 이동할 것을 통보했다.

13(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이스라엘에 가자지구 주민 이동 명령을 철회해 줄 것을 촉구했다.

 

이스라엘군은 가자시티 주민을 비롯해 유엔 직원, 학교, 보건소, 병원 등 유엔시설로 대피한 사람들에도 이동 명령을 내렸다.

두자릭 대변인은 "유엔은 매우 파괴적인 인도주의적 결과 없이는 이런 이동이 일어날 수 없을 것으로 생각한다""만약 이 명령이 확정된 것이라면, 이미 비극적인 상황이 재앙으로 변하는 것을 피하기 위해 이를 철회해 달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66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상군 투입 임박했나…유엔 "이, 24시간 내 가자시티 주민 110만명 남쪽 이동 통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