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0(토)
 

문화안전

 

 

오징어게임황동혁·이정재, 에미상 감독상·남우주연상 수상

 

오겜1.jpg

 

[대한안전신문 고봉수 선임기자] “이번 에미상 수상 결과는 K콘텐츠의 경쟁력이 어디에 있는지 잘 보여준다. 맨파워에 있다.”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이 비영어권 드라마 최초로 미 방송계 최고 권위의 에미상 감독상을 수상해 K-콘텐츠의 위상을 전세계에 떨쳤다. 또 배우 이정재는 아시아인 최초로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황동혁 감독과 이정재는 12일 저녁(이하 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극장에서 열린 제 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 시상식(74th Primetime Emmy Awards)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으로 감독상과 남우주연상을 각각 받아 K드라마의 역사를 새로 썼다.

 

황동혁 감독은 세브란스: 단절의 벤 스틸러, ‘석세션의 마크 미로드, ‘석세션의 캐시 얀, ‘석세션의 로렌 스카파리아, ‘옐로우 재킷의 캐린쿠사마, ‘오자크의 제이슨 베이트먼과 경쟁을 벌인 끝에 감독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황 감독은 무대에 올라 나에게 역사를 만들었다고 하지만, 우리 모두가 함께 역사를 만들었다. 이것이 나의 마지막 에미상 트로피가 아니기를 바란다.시즌 2로 돌아오겠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정재도 무대에 올라 웃음을 띤 채로 넷플릭스와 황동혁 감독님께 감사하다. 창조적인 대본을 써줘 고맙다. 대한민국 국민들과 기쁨을 나누고싶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에미상 시상식은 지금까지 74차례나 열리는 동안 한국 배우가 주·조연상 후보에 오르거나 수상한 적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계 캐나다인 샌드라 오가 13차례 후보에 이름을 올렸지만, 한번도 수상하지 못했다.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에서 사채업자들에 쫓기다 큰 돈이 걸린 생존게임에 참가한 주인공 성기훈 역을 실감나게 연기해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었다.

 

이정재는 석세션의 제레미 스트롱을 비롯해 브라이언 콕스(석세션), 아담 스콧(세브란스: 단절), 제이슨 베이트만(오자크), 밥 오든커크(베터 콜 사울) 등 쟁쟁한 후보들과 경쟁해 영광을 안았다.

 

이날 이정재는 스티치 장식이 돋보이는 검정 수트를 입고, 오랜 연인인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45)의 손을 잡고 다정하게 레드카펫에 서 카메라 기자앞에서 포즈를 취했다.

 

오겜3.jpg

배우 이정재(왼쪽)8년째 공개 연애 중인 연인 임세령(오른쪽) 대상그룹 부회장과 함께 12(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제74회 에미상 시상식 레드카펫을 밟았다. [AP]

 

이정재는 앞서 미국배우조합상과 스피릿어워즈, 크리틱스초이스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아 에미상 수상 가능성을 높였으며, 새로운 스타워즈 시리즈 어콜라이트’(The Acolyte)의 남자 주인공에 캐스팅되기도 했다.

 

하지만 오징어 게임의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던 배우 오영수·박해수와 여우조연상 후배였던 정호연은 수상이 불발됐다. 남우조연상은 석세션의 매슈 맥퍼디언이, 여우조연상은 오자크의 줄리아 가너에게 각각 돌아갔다.

 

오겜4.jpg

12(현지시간) 74회 에미상 시상식이 열린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드라마 '오징어 게임' 제작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배우 오영수, 배우 겸 모델 정호연, 감독 황동혁, 제작자 김지연, 배우 이정재, 배우 박해수. [연합]

 

한편, 이번 프라임타임 에미상에서 오징어 게임은 최고의 영예로 꼽히는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남우주연상과 남우조연상, 여우조연상 등 총 6개 부문에서 후보에올랐다. 또한 이정재와 정호연은 시상자로 나서기도 했다.

 

에미상의 주관단체인 미국 텔레비전 예술·과학아카데미(ATAS)는 처음으로 영어가 아닌 비영어권 드라마인 오징어게임을 작품상 후보에 올린 바 있다. ‘오징어게임은 이번 프라임타임과 이에 앞서 지난 4일 열린 크리에이트 아츠 시상식을 합쳐 총 14개 부문 후보에 오르며 외국어 드라마로는 역대 최다 부문에서 후보로 지명받았다.

 

오징어 게임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넷플릭스 전세계 톱 10 TV 프로그램부문에서 역대 최장 기간 1, 넷플릭스 역대 최고 시청 시간을 달성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72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징어게임’ 황동혁·이정재, 에미상 감독상·남우주연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